알파고다 뭐다 해서 인공지능이 대세인 요즘 3년만에 써보는 엘지 로보킹 사용기 입니다.

모터들어간건 닥치고 LG라는 모토하에 LG에서 나온 로보킹을 지른지 언 3년...


이렇게 착하게 생긴넘입니다.



지른 이유는 

- 청소기 돌리기도 귀찮다.

- 집에 먼지가 많다. (집앞이 서부간선도로 --;)

- 아 몰라. (가물가물하지만 보너스로 포인트가 생겼었나 그랬음)


뭐 이렇습니다.  어찌되었건 그 동안 열심히 사용해본 결과 청소기를 청소해야되는 귀찮음 말고는 아주 맘에 듭니다. 

이리저리 맘에 들기는 하지만 단점도 은근 많습니다.

사용해보니 단점은 

- 청소하기 귀찮아서 지른 건데 로봇청소기를 청소 해줘야 된다. 

- 바닥에 전기 코드라도 있으면 청소기가 해먹는 경우가 생긴다. (개들이 물어서 끓어먹듯)

- 생각보다는 잘되는데 뭔가 아쉬운 기분이 든다.

- 완전 구석은 잘안되서 소형청소기가 필요하다.


로봇청소기를 쓰기 위해서는 먼저 아래의 사항이 갖추어져야 됩니다.

- 바닥에 널부러 진게 없을 것 (전기코드 등등)

- 집에 모든 가구가 공중부양 (최소 15cm 이상) 되어 있거나 바닥에 딱 붙어 있거나.  (공중부양 추천)

- 문턱이 높지 않을 것


뭐 이정도 

집에 문턱은 거의 없고 어쩌다 보니 가구들이 모두 공중부양 하고 있어서 

일단 사용해 보니 편하기는 합니다.

퇴근하면 바닥이 밟히는 것도 없고 뭔가 깔끔한 기분. 그리고 침대밑 같은 경우도 매일 들어가서 청소해주니까 먼지가 확 줄었습니다.

먼지통도 그렇게 어지럽지 않다면 일주일에 한번 정도 비워주면 되구요.

배터리 안갈고 3년이 넘었는데 잘돌아 갑니다.

배터리 교체비용은 6만원정도 하는 걸로 알고 있는데 2년에 한번은 생각했는데 아직도 엄청 잘쓰고 있습니다.


정리하자면 이런분들에게 권해드립니다.

- 집에 오면 뭔가 발에 밟힌다. (먼지등 많은 집) - 이런집은 특히 강추!!

 - 맨날 청소하기 귀찮다. (퇴근하면 피곤해 T.T)

- 돈이 많다.


첨언

1. 지른지 3년이 되었음에도 아직도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가 나옵니다.!!

2. 중소기업제품보다 대기업제품이 베터리 등등 추후 부품구하기가 쉽습니다.  이것만 개선되면 중소기업제품들 마구마구 지를텐데 말이죠.


*본 사용기는 본인사비로 구매하여 작성 되었습니다.  누가 지원좀 해주면 좋겠어요. 칭찬만 잔뜩 잘 써줄수 있는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