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살아가는 이야기

HDTV와 HTPC질러 버림 --;

요즘 나름대로 인기 절정인 XEVA를 질렀습니다.
화질은 정말 굿~ 입니다.


그리고 보너스로 꿈에 그리던 HTPC도 같이 구입했습니다.
DVI - HDMI 케이블로 연결해서 사용중인데 부팅화면도 나오고 굿입니다.
해상도는 1380 * 760을 지원합니다.



저의 오디오 장식장이 점점 풍성해 지고 있습니다. --;


케이스는 다인랩의 MCE601로 맞췄습니다.
포때나 디자인은 죽입니다.
그리고 통자 알미늄이라 방열도 굿~

단 지금 팬하나가 시끄럽게 소리를 내고 있는데 어떤놈인줄 모르겠네요 --;
조만간 이넘도 튜닝할까 생각중이나 아직은 귀차니즘으로 --;



시스템
프론트 : JBL E80
센터 : JBL E25
리어 : JBL E20

TV : 3S DIGITAL XEVA 32
리시버 : YAMAHA RX-V657
DVDP : Sony DVP-NS92V
CDP : INKEL R5090

'살아가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콩나물국을 끓여먹다.  (0) 2006.09.10
CD꽂이  (0) 2006.09.06
북경 천단공원  (2) 2006.09.06
북경의 벨라지오  (0) 2006.08.25
JBL 4312m 질렀습니다.  (2) 2006.05.31
박혜경 신보 구입했어요~  (0) 2006.04.04
인민의 락~  (0) 2006.03.15
사랑의 가족  (0) 2006.03.13
54188 = 내가 너의 아빠다 (!)  (0) 2006.03.08
박지성~  (0) 2006.03.08

태그